Web Trend Map 2009 : 웹 트렌드를 한눈에 보기

조금 때늦은 포스팅입니다. 이미 Twitter 에서는 2주전쯤에 많이 이슈가 되었던 내용인데, 회사 내부에만 자료를 공유하고 블로그에 포스팅을 못 했네요. 이 다음에 연속된 글을 써둔게 있어서 설명을 위해 늦게라도 올려봅니다.

2007년부터 계속 업데이트 된 Web Trend Map 의 버전 4.0 Beta 가 발표 되었습니다.

http://informationarchitects.jp/web-trend-map-4-final-beta/

이 Map 은 계속 Information Architects Japan 이라는 곳에서 만들고 있구요.

아직, Final Beta 상태이긴 합니다만, 최종버전에서도 큰 변동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원본파일은 플리커에 올려놨더군요.

http://www.flickr.com/photos/formforce/3409362834/sizes/o/

6740 X 4768 짜리 초거대 이미지입니다. A3 에서 뽑으니 그럭저럭 볼만합니다만, 몇몇 글자는 잘 안보이더군요. 그래서 저는 A3 4장으로 포스터 인쇄했습니다. 그렇게 하니 사람이름까지 제대로 보입니다. 아, 원본은 완전 검정이라 Invert 해서 흰색으로 만들어야 출력물에서 보기가 좋습니다. 물론 토너/잉크 절약도 되구요 🙂

Web Trend Map 2009 White

이 지도는 Tokyo의 지하철 노선도를 기반으로 해서 Web 에서 영향력 있는 사이트/회사/사람들을 표시한 지도입니다.
333개의 인터넷 도메인111명의 영향력 있는 인물 ( Trend Setter )들을 리스팅하고 있습니다.

각 위치는 그냥 선정한게 아니라 각 사이트의 트래픽, 수입 등을 고려하여 일본 지하철과의 관계를 지어 위치가 선정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일본에서 가장 Buzz 한 장소인 시부야 위치에는 올해는 Twitter 가 차지하고 있네요. 확실히 요즘 이슈가 되긴 하나 봅니다.
가장 사람많고 복잡하고 거대한 역인 신주쿠에는 구글이, 도쿄박물관/국립서양미술관/모리미술관 이 있는 우에노 역엔 디자이너들의 놀이터 DeviantART 가 있군요.

자신이 얼마나 웹 트렌드를 잘 따라가고 있는지는.. 여기에 있는 역 이름을 얼마나 아는가 모르는가로 세어보시면 되겠습니다.

각 노선은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Web Trend Map 2009 - Lines

웹 사이트들이 워낙 다양한 스펙트럼들을 가지고 있어서 모든 역이 정확히 매치된다고 볼수는 없지만 꽤 합리적으로 되어있습니다.
그런데.. Cyworld 와 Naver 는 Entertainment 라인이군요. ㅡ.ㅡ;;

그리고, 예전 버전부터 한번씩 쫓아가 보는 것도, 전체 웹 생태계의 흐름을 알 수 있을 듯 합니다.

2007년의 Version 1 – http://informationarchitects.jp/webtrends2007/

Web Trend Map 2007 Version 1

Yahoo , Microsoft , Google , Apple 이 거대하게 포진하고 있네요.

연이은 Version 2 에서는 좀더 다양한 회사들을 나타냅니다.

http://informationarchitects.jp/ia-trendmap-2007v2/

Web Trend Map 2007 Version 2

2006 년에 Times 에서 선정한 Person of the Year 였던 “You” 가 일본왕궁 자리에 있는 게 독특하군요.
아 의도한건지는 모르겠지만, 2009년판에는 같은 위치에 Steve Jobs , Barack Obama , Eric Schmidt , Bill Gates , Michael Bloomberg , Rupert Murdoch 이렇게 총 6명이 같이 있습니다.

2008년엔 300개의 회사를 표시하면서 더욱 커집니다. (PDF 로도 제공됩니다. )

http://informationarchitects.jp/web-trend-map-2008-beta/

2008 년 버전엔 한국사이트들은 한글로 나와있더군요. 싸이월드 ,네이버 , 오마이뉴스 이렇게 3개 입니다.

재미난 시도인듯 합니다. 2009년 버전의 경우 뽑아서 놓고 보니, 제가 전혀 못들어본 사이트도 꽤 있어서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재미나게 즐길수 있었습니다.

이 중 몇개의 사이트는 따로 소개글을 써 보려고 합니다. 그래서 늦었지만 이 글도 포스팅 한거구요 🙂



  1. agiletalk's me2DAY - trackback on 2009년 4월 20일 at 12:41 오후
  2. 요다, 인터넷 쇼핑하다 - trackback on 2009년 4월 21일 at 8:51 오전
  3. 너무 복잡해 한눈에 볼 수가 없군요. ㄷㄷㄷ

  4. 와우… TagGuru를 사용하다 링크를 보고 들어왔는데 대단한 구경을 하고 갑니다. (구독합니다)

  5. 쬐끄맣게 우리회사도 있네 ㅋㅋㅋ

  6. 감사합니다.. 저도.. 프린트를..ㅎㅎㅎ

  7. 멋있네요…클리앙에서 가끔 오다가 오늘은 블로그 정독을 하는 중이랍니다. 신기한 서비스와 프로그램들 ㅎㅎ

Leave a Comment


NOTE - You can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Trackbacks and Pingbac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