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구로역 근처의 조그만 라멘집 – 오타츠 ( 大龍 )

이번 일본여행에서 묵었던 숙소는 JR선 메구로역 근처의 호텔 프린세스 가든 이라는 조그만 호텔입니다. 조용한 곳에 위치해 있고, JR 메구로역과 가까워서 이동이 편하다는 장점도 있고, 역에서 호텔로 가는 짧은 길에 꽤 큼직한 슈퍼마켓이 있어서 장보기도 쉽구요. 그리고 역 근처에 간단히 식사를 할수 있는 요시노야, 마츠야, 모스버거, 웬디스등 잘 알려진 패스트푸드 점들이 다 있더군요. 요즘 한국분들이 종종 이용한다고 해서 결정했는데, 탁월한 선택이었습니다.

호텔 프린세스 가든에서 에비스 가든 플레이스 로 가려면 약 10분정도 걸어가면 되는데요. 가는 길에 있는 조그만 라면집 오타츠 ( 大龍 ) 가 오늘 소개 대상입니다.

오타츠 ( 大龍 )

이번 여행에서는 별로 알려지지 않은 집들도 길가다 한번씩 들러 보고자 했는데, 첫날 에비스 가든 플레이스를 걸어가는데 이집 간판이 눈에 딱 들어오더군요. 그래서 돌아오는 길에 저녁에 들러봤습니다.

오타츠 간판

가게이름도 안보이고 그냥 라멘 ( ラ―メン ) 이라고 적혀 있는 간판이 맘에 들었답니다. 🙂

오타츠 내부

안에 모습은 이렇습니다. 저희 앉은곳 안쪽에 가족손님 한팀만 계시더군요.

쇼유라멘

일본 라멘집에 가면 항상 시키는 쇼유(간장)라멘 입니다. 전 아예 기름기 없는것을 더 좋아하는데 기름이 떠있길래 아 가게선정 실패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만, 국물은 꽤 괜찮더군요. 올려진 차슈도 맛있구요. 그냥 길가다 들어가본 집 치고는 꽤 맛있었습니다.

미소라멘

이집 라멘은 미소가 진짜였습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지금까지 먹어본 미소라멘중에서는 최고였던거 같습니다. 미소맛이 풍부하게 나면서도 그리 짜지 않아서 처음으로 미소라면 국물을 거의 다 먹고 나온듯 하네요.

교자

배가 고파서 더 시켜본 교자입니다. 생긴건 그냥 우리 군만두랑 비슷한데 맛은 약간 다르더군요. 이건 뭐 평범한 수준입니다.

디저트

그리고 다 먹어갈때쯤 주인아저씨가 레이디 에게만 주는 서비스라고 내주신 디저트입니다. 꽤 맛있었는데, 예전에 그 코코팜 인가 하는 쥬스에 들어있던 알맹이 같기도 하고 뭔지를 잘 모르겠네요.  

오타츠 지도

혹시나 해서 구글맵에서 찾아보니 역시 도쿄 시내는 StreetView 가 거의 다 제공되더군요. 이 링크로 가셔서 직접 보셔도 되구요.
맨 밑이 메구로 역, 그위에 H 글자가 호텔 프린세스 가든 입니다. 혹시 도쿄 가실분들중에 메구로역 근처에 묵게 되신다면 한번쯤 들러서 드셔봐도 좋을듯.. 잘 알려진 집들만 쫓아서 다니는거 말고 또 색다른 재미가 있는듯 합니다 🙂

  1. 사진을 보니 쫌 느끼할것 같기도 합니다. ^^

  2. 규동이라서 들어왔는데 규동은 없구 라면만 있네요 아! 규동 먹구 싶다

Leave a Comment


NOTE - You can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