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해탄 횡단 프로젝트 시작

목요일

2004년 목표중 하나인 수영을 배우기 위해서, 집근처 구민회관 수영장에 회원등록을 했습니다.
6시부터 7시까지 새벽반 월,수,금으로 해서 한달에 42,000원이네요.. 훔.. 싼지 비싼지 몰것슴니다. -_-;
사설 수영장보담은 싸다고 하니.. 일단 등록은 했구, 준비물을 챙겨봅니다. 두명에 84,000원
아, 회원은 주차3시간 무료라는군요 ^_^ 아침에 어쩌나 고민했었는딩..

토요일

머리털나고 실내수영장이라곤 가본적이 없는데.. 생각해보니 신혼여행갈때 태국가느라 사놓은 쫄~사각 수영복이 있군요
와이프는 비키니수영복인지라.. 어차피 사야할것이고.. 일단 , 와이프꺼랑 수경,수모등을 사기위해 구민회관 매점에 가봤습니다.

아레나(Arena) 수영복 신품을 15-20 프로 세일해서 팔구 있네요.. 가격은 세일해서 4-5만원선.
아저씨왈.. 수영복은 아레나 수영복이 좋답니다. 이월제품(작년모델인가요?)는 좀더 할인해서 30-50프로정도 할인한답니다.
어차피 수영복은 수영장다니면 삭고 해져서 금방떨어진다네요.. 이월상품이 더 좋을꺼라는 야그를 하십니다.
수경도 아레나 수경은 3만원부터 4-5만원까지 있는데. 초보는 눈주위에 고무달린게 안아프고 좋다는군요
렌즈부분이 거울처럼 처리되서 눈알이 안보이는건 43,000 이랍니다. 음 비싸군..
수영모자 역시 아레나.. 실리콘으로 된 동그란놈은 쓸만한게 11,000 이라는군요. 더 싼건.. 좀 그렇다구 하네요.
고무는 머리아프다는 사람이 많아서.. 안에는 면처리된 모자도 있는데.. 실밥사이로 물이 좀 들어온다구 합니다.
일단 대충 가격은 알았구해서, 내일 백화점이랑 다른 스포츠 매장가서 가격을 알아보기로 했슴다.

일요일

아침에 일어나.. 혹시나 하는 마음에 예전에 입던 쫄사각 수영복을 입어봤습니다.
살빠진걸 깜박했나 봅니다. 쫄은 무슨… 반바지 수영복이더군요 -_-; 하나 사야것습니다.
어제 물어보니 제 허리엔 95 사이즈를 입어야 한다는데.. 그 수영복 110 입니다. 4년전에 제 몸이 엄청났나 보군요

머리깍으러 미장원 다녀오구 , 명동나가서 Avatar 매장 돌구, The FAN 가서 세일중인 이~~~뿐 니트한벌 사구 하느라..
느적느적 백화점 매장에 도착. 허허.. 아레나 수영복 정가 다받는군요.. 할인도 끝났다 하구. -_- 볼것도 없이 포기

두타 지하2층 수입매장에 있는 수영복 할인매장으로 갔슴니다. 동대문 역시 사람많군요.
아레나 수영복은 찾기도 힘드네요. 쭈압.. 2군데 매장 돌면서.. 그냥 보다보니.. 어엇
어제 봤던 거울처리된 아레나 수경 흰색이 있네요. 가격은 34,000원 9천원이나 싸군. 20프로가 조금넘는 할인율..
언니한테 하나 더 있냐 물어봤더니 , 없다네용. 들고있는데.. 옆에 수경사러온 다른 아가씨.. 내가 내려놓기만
기둘리나 봅니다. 하나더 없냐구 물어보는거 보니.. 흐흐. 그냥 그상태에서 돈치르고 사들고 나왔습니다. 랄라라~

근데, 이젠 어쩌나 생각이 듭니다. 구민회관 매점은 닫았을테구.. -_-; 수영복을 어서 사야하나..
혹시나 하는 마음에 두타건너편, 야구장 1층에 붙어있는 스포츠 매장에 가봤는데..
스키,보드 파는 매장들 사이에 아레나 매장이 보이네요.. ^_^

가서 물어보니 , 이곳도 정품은 20프로 세일만 한다는군요.. “저기 더 싼건 없나여 ?”
“있죠~ 이월상품들.. 모두 2만 5천원 ~” “허걱. 보여주세용.”
사이즈 물어보고 구석 박스에서 봉지를 끄내시더니 이안에꺼 다 25,000 이에여. 하시는군요.
DP 만 안되어있지. 신품이나 다름없다구.. ^_^
꺼내보니.. 모.. 상태는 좋슴다. 와이프꺼를 골랐는데.. 두겹처리된 검은색에 주황줄무니 아레나 수영복
태그보니 정가 95,000. 캬캬 봉이다. 이거 선택
“저기 남자꺼도 있나요?” “있지~ 남자는 모두 만 8천원” (아싸!)
까만색 쫄사각 아레나 수영복. 태그 정가는 45,000. 괘안쿤 이거 선택

“저 수경도 보여주세요~” 안에보니 아까산 거울처리 수경 파란색이 있네요.. ^_^ “저거요~”
“얼마에여?” “3만6천원” 휴.. 아까보다 더 싸면 어쩌나 조마조마 했는데.. 아까 잘산게 맞군요.
그래서 파란거를 제가 쓰고, 흰거를 와이프가 쓰기로 해서 구입

수모는 어제 본 실리콘 제품이 빨강/파랑으로 있길래, 정가에서 1천원씩 깍아 1만원에 구입

총 99,000이네요. 후아.. 스포츠는 역시 돈이..

어쨋거나 기분좋게 구입해서 룰루랄라 집에왔습니다. 수영장 1년다니면 다 해져서 또 사야한다고 하니
내년쯤 와서 새로나온 이월상품중에서 골라야 것네여.. ㅋㅋ. 올해모델중에서 청색 남/녀 세트 이쁘던데..

아래는 구입한 물품 사진입니다. ^_^










수영복사진이 작아서 좀 꾸려 보이지만.. 입으면 아주 이쁘답니다 ^_^

현해탄 횡단 프로젝트 시작”에 대한 1개의 생각

  1. 핑백: 구루의 세상사는이야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