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R-EX71SL

산지는 좀 됬는데.. 요즘 PDA 세팅땜시 정신없어서 올리는게 늦었음. ^^

제가 원체 막귀라, 이어폰 소리가 좋으네, 나쁘네 하는거를 잘 몰라요.
이번에 PDA 사면서, 음악도 듣고, 영어공부도 다시 좀 해볼라고, 맘먹고 이어폰을 하나 알아봤는데..

큰 얼굴에 안어울리게, 귓구멍이 작아서 일반 이어폰은 끼고 한두시간 다니면 귀가 아픕니다.
그래서 알아봤더니 , 그런사람한테는 커널형 이어폰이 좋다고 하네요. 귓구멍에 쏙 들어가는 타입..

미니기기 사이트들 돌아다녀 보니, 소니 이어폰중에서는 EX71 이 그래도 좀 괘안타는 야그가 있어서..
한참 고민좀 해보다 구입결정 ^^. 남대문 나가면 싸것지만.. 나갈시간도 없고해서 옥션에서 구입.


그러고 보니 이어폰만 사본건 생전처음인듯 -_-;
MD 나 Tape 도 그냥 번들 이어폰만 썼었는데.. ㅎㅎ


귀에 요것이 쏙 들어갑니다. ^^


부속물들.. SP 타입이라.. 1미터 가량의 연결선이 따로 들어있습니다. 덕분에 넘 길어져 버리는군요 -_-;
이어폰 넣는 폴라폴리스 재질의 파우치, 이어폰을 보관하거나 선을 말을때 쓰는 동그란 통 하나
귓구멍 크기에 따라 골라 낄수 있는 소형/대형 고무. (기본은 중형. 제 귀는 중형이 딱이군요)


사실 정말 멋은 없네요 -_-;


단점 한가지.. 귀청소를 잘 안하면 뺄때 많이 묻어나옵니다 -_-;;;


너무 길어서 치렁치렁.. 긴 이어폰줄은 보통.. 이렇게 처리한다고 하더군요.
군대에서 많이 한다는데.. 병특이라 잘 못해요! 히히

일주일 써본결과.. 소리가 좋은지 나쁜지는 잘 몰것음 -_-;
단지 차음효과가 좋은편이라… 꼽고 있으면 외부소리가 잘 안들려서 집중에 좋다는 장점 하나, 그리고 귀가 안아파서 좋음.
단점은.. 커널형이라 그런지.. 걸을때 내 발자국소리가 쿵쿵 베이스로 울림 -_-; 익숙해 지긴 하는데.. 첨엔 좀 부담스러웠음.
남들은 선이 스칠때 나는 치찰음도 들린다는데.. 그정도 까진 아니구..

젠하이져 MX400 살까 , 소니 888 살까 고민했었는데.. 역시 막귀엔 좋은거 꼽아봤자 일꺼같은..

MDR-EX71SL”에 대한 1개의 생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