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2월 2007

바퀴벌레 포커 ( Kakerlaken Poker / Bug Bluff / Cockroach Poker )

바퀴벌레 포커 상자
사진은 Boardgamegeek 에서

이름만 듣고는 약간 혐오감이 생겨서 하지 않았던 게임인데, 우연한 기회에 룰을 알게되어서 재미나게 한 게임입니다.
Bluffing(블러핑,남을 속이는 것) 게임중에서는 가장 간단하고 유쾌하게 할수 있는것 같습니다.

게임 정보


아래와 같이 방귀벌레,파리,전갈,바퀴벌레,거미,쥐,박쥐,두꺼비, 8종의 카드 8장 = 64장
바퀴벌레 포커 카드

게임 방법


총 카드 64장을 플레이어가 나눠가집니다. 조정하기에 따라 2-8명 까지 가능합니다.
선을 잡을 플레이어를 정합니다. 이 게임은 처음에 선을 정하면 그 다음부터는 최종으로 지정한 사람순으로 게임이 흘러갑니다.
현재 할 차례가 될 플레이어 A (처음이라면 선) 는 아무나 한명을 선택하고 다음과 같은 동작을 합니다.

  1. 카드를 한장 선택하여 한명(B)에게 엎어서 건네주면서 “이건 바퀴벌레야~” 라는식으로 말을 합니다.
  2. 카드를 받은 플레이어 B 는 다음 중 하나의 동작을 할수 있습니다.
    1. “응 맞어 바퀴벌레일꺼야” 하면서 카드를 뒤집는다.
    2. “거짓말 하지마 바퀴벌레 아니지” 하면서 카드를 뒤집는다.
    3. 아무말 하지 않고 카드를 혼자 슬쩍 본후에 다시 다른사람(C)에게 카드를 주면서 “정말 바퀴벌레네~” 또는 “A가 거짓말 했어.. 사실은 거미야” 라고 하면서 진행한다.
  3. 카드를 받은 플레이어 B 의 동작에 따라.. 만약 첫 플레이어 A 가 정말 바퀴벌레카드를 줬다면..
    1의 경우 A의 속임수를 알아차렸으므로 그 바퀴벌레 카드를 보이게 해서 A 의 앞에 놓습니다.

    2의 경우 B가 속았으므로 그 바퀴벌레 카드를 보이게 해서 B 의 앞에 놓습니다.

    3의 경우는 A 는 이제 상관없고, B 와 C 가 다시 위의 단계들을 거치게 됩니다.

  4. 거짓말이 들통나든, 아니면 속든 카드를 먹은사람이 다음 선 플레이어가 되어 게임을 계속 진행합니다.
    다음 조건을 만족하면 게임은 종료합니다. 오직 한명의 사람만 패자가 됩니다.

    1. 한명이 한종류의 카드 4장을 자기앞에 놓게 되는경우. 예) 바퀴벌레카드 4장
    2. 한명이 손에 든 카드가 없는데, 속임수에 속아서 다음 선이 되어 카드를 주어야 하지만 카드가 없는경우

핸드메이드


바퀴벌레를 유난히 싫어하는 관계로 위 게임은 해볼생각도 안하다가
Divedice 에서 각종야채로 재구성한 핸드메이드 자료를 발견해서 핸드메이드 해서 해보았습니다.
(전 위 아래가 뒤집어져도 보이도록 글자를 밑에도 180도 해서 추가후 출력했습니다)

혐오동물대신 브로콜리 / 양파 / 파 / 피망 / 당근 / 마늘 / 양배추 / 버섯 으로 되어있습니다.

브로컬리 포커

카드 8장씩 찍힌 8장을 뽑아서 자른후에, 안쓰는 Deck(콩글리시로 트럼프!) 두개를 합쳐서 5890 프로덱터에 같이 끼웠습니다.
풀칠을 하지 않고 꼽을수 있어서 나중에 다른것으로 재활용도 가능할듯 합니다.

게임 후기


만들고 나서 한 두어판 돌려봤는데 역시나 재미있네요.
원본에서의 방귀벌레나 여타 동물이 조금 헷갈린 감이 있었는데, 잘 아는 야채라 느낌이 훨씬 편합니다.
초반에 분위기 띄우는 용으로 제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