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실을 서재로 : 작은 아파트 인테리어 리모델링

http://xguru.net/421


오랜만에 포스팅을 하네요. 집이사 및 기타 등등때문에 엄청 바쁜 7월이였답니다 ^^;

이번에 집이사를 하면서 작은 아파트지만 좀 깔끔하게 살아볼까해서 인테리어 리모델링을 했습니다. 예전에 살던집은 그냥 도배/장판 은 업체에 맞기고 페인트칠만 제가 해서 5년살았는데, 이번엔 아예 전문업체와 상의를 하면서 좀 전체적으로 시도를 해봤습니다. 인터넷에 보면 이쁘게 꾸민집들 많은데 저흰 요란하게 꾸미는거 싫어해서 그냥 깔끔하게만 했습니다. ^^

작은 집 꾸미기 : 거실의 서재화


이번에 이사를 하면서 제일 중요하게 생각했던 것이, 거실에 항상 놓여져 있는 TV 를 치워보자 였습니다. 요즘에 다들 많이 시도 하시는거 같더군요. 텔레비젼을 거실에서 없앰으로 해서 쓸데없이 TV 시청을 하던 시간을 가족간의 대화시간으로 바꿔보자는 겁니다.

일단 거실 책장의 전체샷 먼저 보시죠.

거실 책장

현관문을 열고 들어서면 보이는 책장입니다. 이사하고 부모님들을 처음에 집에 모셨더니 가장 좋아하시는 가구 더군요. 이쁩니다.
높이가 210cm 정도되는 일반책장을 설치하면 답답한 느낌이 들기때문에, 어깨높이의 144cm 장으로 선택했습니다.
이 높이는 성인남성이 의자에 앉아서도 가장 위의 책을 꺼내볼수 있을정도의 높이입니다.
책장 위에는 이쁜 시계나 인테리어 소품을 얹으면 좋을듯 한데 아직 맘에 드는것들을 찾지 못해서 일단 비워놨습니다.

책장이 컴퓨터 방에도 따로 있는관계로 딱딱한 전공책으로 다 채우지않고 다양하게 채워봤습니다.
DVD , 보드게임, 일반 소설 , Paperback , 원서만화책 , 요리책.. 아기자기한게 이쁜거같다고 자위하고 있습니다 ^^;

거실 책장 측면샷

약간 측면에서 보면 이렇습니다. 오른쪽아래엔 이번에 이사하면서 새로운 식구가 된 iRobot 룸바입니다.
이사하면서 바쁜 와이프를 위해 시간절약용 2가지 선물을 했거든요. 그중에 하나입니다. ^^ (요건 나중에 따로 포스팅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이 책장의 반대편은 다음과 같습니다.

거실 쇼파

요즘은 포인트벽지 다들 다양하게 쓰시던데, 너무 화려한건 싫어서 깔끔한 포인트벽지로 채웠습니다.
너무 밋밋한가요 ^^?

그리고 거실을 서재로 쓰려고 보니, 전등은 뭐로 할까 하는것도 하나의 고민이였습니다.

거실 등

재질이 아크릴로 된것이 더 밝습니다만, 거실만큼은 그래도 좀 이쁜등이 어울릴꺼 같아서 유리재질로 선택했습니다.
중국유리냐 우리나라 유리냐에 따라 가격이 다르다고 하던데.. 그냥 싼 중국제품으로 ㅡ.ㅡ;; 불끄고 보면 이렇습니다.

안켜진 거실 등


거실을 서재로 바꾸면서 좋아진 점 ?


잠잘때는 잠옷을 입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제 친구가 있습니다. 그 친구가 말하길, 일단 잠옷을 입으면 잠을 자야한다는 느낌이 들면서 바로 졸음이 온다고 하더군요. ^^; 환경을 만들어주는것.. 딱 그게 맞는 표현인듯 합니다.
일단, 쇼파에 앉으면 뭔가 책을 읽어야 할거 같은 느낌이 듭니다. 제가 원했던 효과가 바로 나타나더군요.

그리고, TV를 켜지 않으니 부부간의 대화시간이 확 늘어납니다. 시시콜콜한것부터 주제가 다양해지죠.
사실 벌건 대낮에 TV 안보고 책 안읽으면 둘이 뭐하겠어요 ^^; (야한 생각 하시지 말구요!)

제 트위터 @xguru 를 Follow 하시면 다양한 정보를 더욱 빠르게 접하실수 있습니다 ;)
덧글 남기기

18 개의 덧글.

  1. 책장이 제가 갖고 싶은거랑 비슷하네요…..방이 작아서 아직 구입을 못했는데 깔끔하니 좋아 보입니다..

  2. 저희집은 거실에 책장을 놓고 TV 를 안방으로 옮긴이후 TV 시청이 늘어난것 같아요..ㅠㅠ

    • 음 저희도 있는 TV 를 버릴수는 없어서 안방에 넣어두긴 했는데 아침에 출근준비하면서 뉴스볼때만 틀고 있답니다. 안방은 잠잘때만 들어가야 TV 시청이 줄것 같긴 하네요 ^^

  3. 저도 작년 이사때 제방에 책장을 들여놨습니다. 보던 TV는 골방으로 보내고…
    그랬더니 하루가 길어지더라구요. 가끔 TV를 보면 시간이 너무 빨리 사라집니다.

  4. 거실에 꾸며진 서가가 정말 멋집니다. 쇼파에 앉아서 서가를 바라만 보고 있어도 정말 책을 읽고 싶어질듯 합니다. 아쉽게도 저는 마눌님이 책장을 절대 거실로 못나오게 해서요…ㅜㅜ

  5. 아예 tv를 없애고 서재로 꾸민다라. 멋진 생각인거 같습니다.
    다음에 이사할 땐 한 번 시도해봐야겠네요. 와이프가 ok할진 모르겠지만. ^^
    참, 전등은 저희 집하고 같은 거네요. ^^

  6. TV가 거실에서 사라진다는 걸 한번도 생각해 본적이 없네요…
    책과 함께 즐겁게 사는 것도 좋을 거 같습니다.

    • 요즘은 [거실을 서재로] 라는걸 아예 캠페인으로 하는듯 합니다.
      주로 주부들 사이에서 아이들에게 책을 가까이 할수 있도록 하기 위한것 같아요.
      애들이 책과 가까워지고 즐겁게 놀수 있도록 해주는게 가장 좋을것 같습니다.

  7. 저희 집 등하고 똑같네요~ 저도 이사하면 거실에 있는 TV를 없앨까 계획 중입니다. TV 보는 방을 따로 만들고(시청시간을 정해놓으려고 합니다.) 조그만 소파도 놓구요. 아내가 찬성할런지는 모르지만.^^ TV가 부부 대화시간을 줄이는 것은 확실한것 같아요. 저도 거실에 책장을 놓으려고 계획중입니다. 아이가 책을 좋아하고 하니깐 반대는 안할 것 같네요. ^^

    • TV 방을 따로만들어서 AV Room 처럼 활용하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아이들 TV 시청시간을 제한하는데도 좋을거 같구요 ^^

  8. 저도 서재로 만들고 싶은데 문제는 애들이 아직 어려서 티비를 버리기가 쉽지 않다는 것입니다.;
    티비를 안보여주고 싶어도 티비가 없으면 친구들과 대화가 안되니… ㅜㅜ

    • 거실에서만 없애고 다른곳에서 시청시간을 제한하는 방법도 있을듯 합니다.
      일단 심심할때 TV 보다는 책읽는 버릇을 들이는게 목표이니까요 ^^

  9. 우선, 진공청소기가 저희집에 것이랑 같은 거네요^^ 신기하고 반가웠어요.

    책장을 크게 짜놓는거 괜찮네요^^ 참조할게요^^ㅋ

  10. 요즘 티비를 없애는 분들이 점차 늘고 있군요. 거실 한가운데를 차지한 책장 멋있습니다. 저도 한번 시도해보자고 졸라봐야겠습니다.

    • 저도 얘기를 전해듣고 시도해본것이니 꽤 많은분들이 하고 계시리라 생각됩니다.
      제 예상으로는 제가 산거보다 큰 책장 사셔야 할듯 한데요 ? ^^

  11. 오우~ 혁!
    정리하느라 고생 많았겠다.
    그런데 말이쥐… 말대로 그닥 좁아보이진 않는데~ –++
    여여 집들이 날 잡지? ㅋㅋㅋ

    • 사진을 위해서 거실을 다 치워서 넓어보이는거지.. 책장과 쇼파사이가 매우 좁음!
      앉을데가 없어서 집들이는 좀 힘들지 않으까.. ^^

  12. 한번 가봐야 하는데… ㅎㅎ 시간이 없네 OTL
    내년쯤에 책장을 블랙이나 화이트로 바꾸는것도 나쁘지 않을듯…
    거실 많이 안복잡하면 내가 집들이 선물로 티테이블 하나쯤은 해주지 냐하핫

  13. 어머~이쁘다!완전 맘에들어~특히 정리를 잘했다…울 집도 책장을 밖으로 뻈는데..책들이 왜이리 너저분한거니?ㅋㅋ~포인트 벽지도 이쁘삼!! 우리도 티비를 없애야 하는데…티비를 절대 포기못하는 인간땜에 말이지…

  14. 안녕하세요
    월간라는 교육잡지사입니다.

    다름이 아니오라 블로그에 올리신 거실을 서재로 꾸민 사진을 봤습니다. 너무 이쁘고 기획취재가 될 것 같아 사진촬영과 간단히 인터뷰를 하고 싶습니다.

    언제 시간이 가능할련지요?..
    답변 부탁드리겠습니다.
    제 연락처 입니다 010 4200 7564

    감사합니다

  15. 하니엄마

    벽지 색을 좀 바꿔보심이…다 좋은데 벽지가 좀 적응이 안되네요.

  16. 아, 너무나 분위기 거실이네요.
    저도 이런 책장있는 거실을 꾸며보고싶네요. ^^

  17. 아이들 책장 알아보고있는데 어디제품인지 알려주심 ..nimo0963@naver.com

덧글 남기기

[ Ctrl + Enter ]

Trackbacks and Pingbacks:

  • fromeric - Trackback on 2007/07/31/ 2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