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말에 내차는 ..

지난주말에 정말 한 6개월? 만에 세차하러 갔습니다.
토요일날 결혼식이 있는데 먼지 가득 쌓인 차를 몰고가기 뭐하더군요. 어른들도 모시고 가야하는데..

잘 가던 셀프세차장에 갔는데 가격이 올랐군요. 500원에 1분 40초 였던게 1000원에 2분 40초로
거의 물총 한번, 거품솔 한번 , 물총 한번에 끝내는지라 1500원이면 되던게 3천원으로 ㅡ.ㅡ

그리고 차안에 모든 쓰레기좀 비워주고, 걸레질하고, 진공청소기 (1분 30초에 5백원)로 한쪽문씩 해주고
매트 꺼내서 매트청소기 (3분? 500원)에 넣어주고, 혹시나 해서 트렁크를 열어봤더니 이게 왠 쓰레기장인겨~
버릴꺼 버리고, 진공청소기로 돌덩이들 빨아들여주고 (이 차 용도가 당췌 뭘까요 ?)

다 하고 나니 2시간 걸리는군요. 기분도 상콤하게 집에 돌아와서 차에서 내려 차를 흡족하게 바라보는데
차 앞유리에서 이상한 액체 발견.. 뭔가 누리끼리 하면서 끝자락에 검정색이 배여있는..

“새똥”

아놔.. 어떤 강아지 같은 새 자식이 집에오는 10분 사이에 ㅠㅠ
[#!_참고사진..▽|잘알았음..△_!#]

개새

[#!_END_!#]

하여간 세차하고 나니.. 5천원이 넘게 들었네요. 셀프 세차가 돈이 이렇게 들다니 ㅡ.ㅡ;;

  1. 기름 넣으면서 조금 더 넣고 무료 세차를 노리심이!

  2. 그 차는 아직도 굴러가는겨?.. 백선배가 그 차를 중고로 샀는데 그 차를 너가 되물림 했으니.. 이제 고의 묻어줘도 되는 차 아닌감.. ^^

  3. 전 귀찮아서 자동세차로 해버린다눈..ㅡㅡa 그 흡입하는 기계는 다행히 100원짜리인곳..그리고 공기 압력을 쎄게해서 쏴주는 놈은 공짜라 차청소하기 편하다눈..
    하지만 세차는 2달에 한번도 하기 힘들다는거.. -_-;

    • 그게 말여. 내차가 좀 높아서 그런지.. 자동세차 들어가다 안된다고 퇴짜 몇번맞구..
      그냥 들어갔다가 뒤에 매달린 스페어바퀴부분에서 기계가 멈춘적도 있어서 ㅡ.ㅡ; (그때 뒤는 못딱고 그냥 나왔음 엉엉)
      자동세차를 맘대로 가기가 모하네.

Leave a Comment


NOTE - You can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